default_setNet1_2
ad29

천안시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 마무리

기사승인 2017.11.14  18:49:02

공유
default_news_ad1
   
▲ 충남 천안시 서북구 신당동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14일 오후 열린 시설현대화사업 준공식에 참석한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농축수산물 공급”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도내 유일한 농수산물도매시장으로 중부권 농수산물유통의 중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천안시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을 마무리하고 새롭게 문을 열었다.

천안시는 구본영 시장을 비롯해 허승욱 충청남도 정무부지사, 전종한 천안시의회 의장, 시의원, 법인과 중도매인, 종사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4일 오후 시설현대화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천안시 농수산물도매시장은 지난 1995년 7월 개장 이후 중부권 농수산물 유통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며 꾸준히 성장해 왔으나, 시설이 비좁고 노후화해 이용객들의 불만이 높았다. 이에 시는 농수산물의 안정적인 수급과 소비자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2011년 농림축산식품부 공영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에 응모해 선정됐다.

사업은 국비 103억원, 도비 31억원, 시비 81억원, 융자 129억원 등 총사업비 344억원을 투입해 서북구 신당동 488-1번지 일원 부지 5만 6395㎡(1만 3332㎡ 확장)에 건축연면적 3만 456㎡(2만 433㎡ 증가) 규모로 조성해 시설현대화와 기존시설을 리모델링했다.

지난 2012년 실시설계용역과 실시계획인가를 받아 2014년 3월 공사를 시작 2015년 9월 수산동 임시사용·개장했다. 이어 지난해 6월 과일 동 개장과 올 10월에는 채소 동 내부 리모델링과 외벽공사를 마무리하고 시설현대화를 완료했다.

특히 새롭게 문을 연 과일동은 건축연면적 1만 3716㎡,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1층은 경매장과 중도매인 사무실, 잔품처리장 등을 분리해 소비자가 이용하기 편리토록 배치했다. 2층은 도매시장 3개 법인이 입주해 상시 정보를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수산동은 연면적 6617㎡, 지하1층, 지상2층 규모로 수산물은 물론 축산물이 한자리에 배치돼 수산물, 축산물, 식자재판매장 등으로 운영하고 있다. 지상 2층에는 충청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이 농수산물검사소를 운영하고 있어 연간 1만 5000여건의 경매 전 농약안전성검사로 안전한 농수산물 공급과 소비자 신뢰구축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시설현대화사업 마무리로 농수산물 물류 효율화와 유통시스템을 개선하고 시장규모에 비해 협소한 주차장을 확대했으며 편의성을 높인 명실상부한 중부권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도매시장이 될 전망이다.

   
▲ 구본영 천안시장이 14일 오후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 준공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구본영 천안시장은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을 통해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농축수산물의 안정적인 수급으로 시민 편의와 도매시장 활성화를 위한 시설로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ad30

박주환 기자 bumpark3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