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경남여성연대 “홍준표 지사, 대통령 출마라니 상식적인 정치 좀 합시다”

기사승인 2017.03.20  20:14:35

공유
default_news_ad1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경남여성연대(여성연대)가 20일 “도민과도 불통인 도지사가 대통령 후보 출마라니 홍 지사님, 상식적인 정치 좀 합시다”라는 논평을 내놨다.

여성연대는 “대한민국 대표적인 ‘막말 정치인’ 홍 지사는 대통령 후보 출마 행보를 함과 동시에 연일 막말 행진을 하고 있다”며 “노무현 전 대통령을 ‘뇌물을 먹고 자살한 사람’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18일 대통령 출마 선언에서는 ‘대법원에서 유죄 판결이 나면 자살을 검토하겠다’는 말까지 일삼았다”고 비판했다.

여성연대는 “참으로 인간으로서의 기본예의조차 느낄 수 없고 정치인으로서의 최소한의 품격조차 느낄 수 없는 언행”이라며 “이런 발언을 일삼는 사람이 한 나라의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있는 것인지조차 의심스럽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미 경남도민은 홍 지사의 막말정치, 불통행정, 반민주적 도정 운영으로 지칠 만큼 지쳐 있다”면서 “도지사조차 감당하기 어려운 사람이 대통령 후보에 출마하는 것을 보며 자유한국당의 처지가 얼마나 비관적인지를 점치기도 한다”고 말했다.

또한 “성완종 리스트로 1심에서는 유죄, 2심에서는 무죄 판결이 났고 현재 대법원의 판결이 남아 있다”며 “아직 피고인 신분인 홍 지사가 대통령 출마를 한다니 참으로 부적절하고 무례한 발상이라고 아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경남여성연대는 “홍 지사는 진주의료원을 폐쇄하고 무상급식을 중단시키는 등 보편복지를 선별복지로 바꿔야 한다며 많은 도민의 반대를 일체 무시하는 독선적인 도정을 펼쳐 왔던 인물”이라고 밝혔다.

또한 “반대하는 도민은 고소·고발을 당했고 홍준표 도지사를 따르는 공무원은 조직적으로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만행을 저질렀다”고 비판했다.

ad30

이선미 기자 alskfl@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