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한국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 선제골 이어 후반 16분 구자철 두 번째 골 뽑아

기사승인 2017.11.14  21:25:56

공유
default_news_ad1
   
▲ 1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대한민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한국 골키퍼 조현우가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의 프리킥슛을 막아내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세르비아의 아뎀 랴이치가 한국과의 평가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구자철이 두 번째 골을 뽑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4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후반 13분 혼전 상황에서 골을 허용했다.

그러나 구자철이 후반 16분 두 번째 골을 뽑았다.

이로써 평가전은 후반 16분 현재 1:1로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ad30

박혜옥 기자 ok1004@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