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마음까지 노랗게 물든… 아산 곡교천은행나무길

기사승인 2017.11.14  18:20:34

공유
default_news_ad1
   
 

[천지일보 아산=이성애 기자] 14일 오후 충남 아산 곡교천은행길에는 마지막 가을여정이 펼쳐지고 있다. 노오란 은행잎이 자리를 깔고 어린아이들을 품고 있다.

아산 곡교천은 아산 시내를 가운데 두고 동서 양방향으로 흐르는 온양천 삽교천이 합류해 아산만으로 흘러 드는 아산의 젖줄이다. 2006년에는 건설교통부에서 주최한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되기도 했다.

   
 

 

ad30

이성애 기자 godnth119@newscj.co.kr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