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2017수능] “합격의 길”…‘수능 활용 지표’에 따라 달라지는 정시

기사승인 2017.10.23  11:45:56

공유
default_news_ad1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수능 성적표는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 3가지 지표의 성적을 보여준다. 국어, 수학, 사회/과학탐구, 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3가지 지표 모두가 제공되며, 절대평가로 치르는 영어와 한국사 영역은 ‘등급’ 한 가지 지표만 제공한다.

모든 대학이 같은 지표로 학생을 정시 선발하는 것이 아니고 대학마다 사용하는 지표가 다르기 때문에 나에게 유리한 지표를 활용하는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합격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 (출처: 진학사)

◆표준점수 활용

표준점수는 원점수, 평균, 표준편차를 활용하여 원점수만으로는 확인할 수 없는, 시험이나 과목 간의 난이도 차이를 보정하기 위해 사용한다. 간단히 덧붙이면 평균이 50점인 시험에서 80점을 받은 수험생과 평균이 90점인 시험에서 80점을 받은 학생을 변별하기 위해 도입된 점수 체계다.

시험마다 평균이나 표준편차 등이 다르기 때문에 원점수에 따른 표준점수는 변할 수밖에 없다. 2016학년도 자연계 수학 만점자의 표준점수는 127점이었고, 2017학년도는 130점이었다. 백분위를 통해서는 각 과목 내에서의 상대적인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100명이 치른 시험에서 내 등수가 7등이라면 백분위로는 ‘93’으로 표현된다. 등급은 백분위를 바탕으로 정해진 구간에 따라 부여되며 총 9등급으로 나뉜다.

국어, 수학과 달리 탐구영역은 원서 접수 시 선택한 2과목을 치르게 된다. 이때 선택한 과목에 따라 표준점수 차이가 생긴다. 전년도 한국지리 만점자의 표준점수는 65점이었지만, 법과정치 만점자의 표준점수는 68점이었다. 또 물리1은 72점이었지만 물리2는 65점이었다. 국어는 모든 학생이 같은 시험을 치르고 수학은 계열에 따른 차이밖에 없지만, 탐구 영역은 과목 선택에 따라 표준점수의 차이가 생기기 때문에 이런 점수차를 보정할 필요가 있다. 이에 국어, 수학은 표준점수를 사용하고 탐구영역은 백분위를 활용하는 대학들이 있다.

   
▲ (출처: 진학사)

◆표준점수 또는 백분위 활용

이와 달리 표준점수 혹은 백분위만 활용하는 대학도 있다. 이런 경우에는 탐구 영역 선택에 따른 보정이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에 선택 과목에 따라 유불리가 생길 수 있다. 예를 들어, 2017학년도 수능에서 법과정치와 경제를 만점 받은 학생이라면 표준점수만을 활용한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더 유리할 것이고 한국지리나 세계지리 만점자는 백분위 혹은 표준점수와 백분위를 모두 활용하는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더 유리했을 것이다.

   
▲ (출처: 진학사)

한 과목 내에서 같은 등급을 받았다고 해서 동일한 백분위를 가지지 않는 것처럼, 같은 백분위라고 해도 표준점수가 다른 경우도 있다. 아래 표는 작년 수학(가)형의 원점수,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의 일부를 가져온 것이다.

원점수 93점을 받은 학생이라면 백분위가 95, 94점을 받은 학생과 같고, 74점을 받은 학생도 75점을 받은 학생과 같다. 이와 같은 학생이라면 표준점수보다는 백분위를 활용하는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유리할 수 있다.

   
▲ (출처: 진학사)

반대로 원점수 92점을 받은 학생은 93점인 학생과 표준점수로는 1점 차, 백분위로는 3점 차이므로 표준점수를 활용하는 편이 나을 수 있다. 물론 이는 단 한 과목만을 비교하며 가정한 것이고 전체 과목을 따져봐야 그 유불리를 판단할 수 있지만 본인이 받은 성적과 위 ·아래 학생과의 점수 차를 따진다면 어떤 지표를 활용하는 것이 좋을지 찾을 수 있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수석연구원은 “정시에서는 수능 결과에 따라 본인이 지원하고자 하는 학교리스트를 조금 더 큰 범위에서 설정한 뒤, 각 대학의 수능 영역별 반영비율이나 반영지표, 가산점 여부 등을 확인하고 내 점수를 더 잘 활용할 수 있는 모집방법을 가진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포인트”라고 말했다.

ad30

최유라 기자 77paper@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