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민주당 “윤석열에 국민 기대치 높아… 새로운 검찰 기대”

기사승인 2017.05.19  18:11:03

공유
default_news_ad1

“검찰다운 검찰로 거듭나야”

[천지일보=이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문재인 정부가 19일 윤석열 신임 서울중앙지검장 인사를 단행한 것에 대해 “새로운 검찰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백혜련 대변인은 오후 현안 브리핑을 통해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 박균태 법무부 검찰국장 임명 등 공백 상태이던 검찰 수뇌부의 신속한 인사를 환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백 대변인은 “‘돈봉투 만찬’으로 국정농단 특수본 검사들이 감찰을 받게 되는 상황에서 새로 임명된 윤석열 지검장은 지난 특검팀의 일원으로서, 국정농단 사건의 공소유지 및 추가 수사 등에 만전을 기할 수 있는 인물로 평가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어 “국정원 대선개입 및 국정농단 사건 수사에서 윤석열 신임 중앙지검장의 원칙과 소신을 지켜본 국민들의 기대치는 굉장히 높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검사는 공소장으로 말하고, 판사는 판결문으로 말한다’는 말처럼, 좌고우면 하지 말고 본연의 임무인 공정한 수사에 집중함으로써 검찰다운 검찰로 거듭날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백 대변인은 “신임 윤석열 중앙지검장은 검찰 내부의 조직논리가 아니라 오직 국민만을 섬기는 검찰이 되도록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ad30

이지영 기자 esther@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기획

1 2 3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