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홍석현 특사, 美국무부·의회 면담… 文정부 ‘대북정책·사드’ 입장 설명

기사승인 2017.05.19  08:12:02

공유
default_news_ad1

한미동맹·대북정책 조율 중요성 강조

[천지일보=이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대미 특사인 홍석현 한반도포럼 이사장은 18일(현지시간) 미국 행정부와 의회를 찾아 상·하원 의원들을 상대로 새 정부의 대북 정책과 사드배치에 대한 입장을 설명했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홍 특사는 이날 오후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미국의 대외 정책을 총괄하는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과 면담하며, 새 정부가 한미동맹의 중요성과 대북 정책 조율 등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 특사는 이날 코리 가드너 상원 외교위 동아태소위 위원장, 벤 카딘 상원 외교위 민주당 간사 등 의회 인사들도 잇따라 접촉해 이같은 문 대통령의 동맹 의지를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홍 특사는 전날 허버트 맥매스터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과의 만남에서도 “안보 문제와 한미동맹에는 진보와 보수가 따로 없다”고 강조한 바 있다.

이날 가드너 위원장은 모두발언에서 “한미 관계가 더욱 돈독해지고 경제·무역 분야에서 상호 이해가 더욱 증진하도록 협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밖에 홍 특사는 문 대통령의 대외 정책 방향과 목표, 정치 철학, 새 정부 출범의 정치적 의의 등을 설명하고 미 의회의 지원을 당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 특사는 전날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나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

이날 홍 특사는 공화당의 거물인 존 매케인 상원 군사위원장과 맥 손베리 하원 군사위원장을 만난다. 또 미국 싱크탱크인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와 헤리티지 재단이 주최하는 조찬과 오찬 간담회에 잇달아 참석하고 워싱턴포스트(WP) 편집장도 면담한다.

ad30

이솜 기자 som@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종교오피니언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