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적막감 감도는 박근혜 前 대통령 삼성동 자택

기사승인 2017.04.21  16:13:22

공유
default_news_ad1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구속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내곡동에 새 자택을 마련한 것으로 21일 확인됐다. 삼성동 자택은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지난 1990년부터 2013년 2월 청와대에 입성하기 전까지 박 전 대통령이 약 23년간 거주해왔던 곳이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삼성동 자택 주변으로 경비를 서고 있는 모습. 

ad30

강은영 기자 kkang@newscj.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종교오피니언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