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9

화천 북부 4개 권역··· 복지 프라자 등 조성

기사승인 2017.04.20  21:32:37

공유
default_news_ad1
   
▲ 강원도 화천군청. ⓒ천지일보(뉴스천지)DB

[천지일보 화천=김성규 기자] 강원도 화천군(군수 최문순)이 지난 2014년 수립한 산양권, 봉오권, 다목권, 사창권 등 화천 북부 4개 권역 경제 활성화 계획을 마무리 하고 있다.

이 계획은 1단계 단기, 2단계 중·장기 사업에 2017년까지 총 200억원을 투입해 화천 북부권 정주여건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군은 상반기 중 상서면 봉오 평화마을과 봉오 새뜰마을 조성사업을 착공해 내년까지 북부권역 개발 사업을 마무리 할 예정이다.

25억여원이 투입될 봉오 평화마을의 주요 내용은 주민과 군 장병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민군 복지프라자 건립과 16억여원이 소요되는 봉오 새뜰마을에는 생활여건과 안전시설, 경관, 편의시설 개선 등이다.

이 밖에 32억여원이 투입되는 상서종합문화센터(지하 주민대피소 포함) 건립사업도 부지확보를 끝내고 설계 작업을 하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과거 화천 북부권역은 전국에서도 가장 정주여건이 좋지 못했던 곳 중 하나였다”면서 “이제는 장병과 주민들이 자신의 마을에서 최신영화를 보고 운동도 하며 여가를 즐기는 수준에 도달했지만 이에 만족하지 않고 임기 중 남은 사업들을 확실하고 깔끔하게 마무리해놓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산양권에 DMZ 사방거리 평화생태마을을 조성해 DMZ 시네마를 포함한 민군 복지프라자를 건립했으며 사창권은 지난 2014년 화천조경철천문대, 토마토 시네마도 북부권역 개발의 일환으로 완료했다.

ad30

김성규 기자 Gsungkyu@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천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ad27
default_side_ad2

오피니언

1 2 3 4 5
item52

종교오피니언

item59

포토

1 2 3
set_P1

연예

1 2 3 4 5
item53

여행 가이드 ‘쉼표’

1 2 3 4 5
item5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ad31

힐링정보

1 2 3 4 5
item58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